태그 : 290사이즈-구해-주세요-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다시, 부산을 가다

  예전부터 어머니는 가끔 이제 내가 손님같다는 말씀을 하신다. 아마, 자주 오지 못하는 현실과 오래 있지 않는 내 행동에 대한 서운함이 뭉쳐져서 툭 떨어지는 말일테다. 월요일 저녁에 내려가서 오늘 낮에 올라왔다. 일찍 올라 오는 이유는 단지 과외 때문에. 하지만, 기차를 타고 올라 오면서 학생에게 오늘 못하겠단 문자를 받는다. 이미 기차는 동...
1


메모장

그것은 마치,
내가 불행의 문을 두드린
네 번의 짧은 노크 소리와도
같은 것이었다.